2020.09.20 星期日
최근소식 | 총련합회활동 | 잡지 | 동북혁명력사 | 민족의 숙원 통일 | 심양모란예술학교 | 공보
작성일 : 20-05-12 12:13
[회원들의 글] 아름다운 아침메시지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667   추천 : 1  

                             김영희 재중총련

 

 

내가 우리 한 공민으로부터 위챗으로 매일 아침문안메시지를 받아온지도 벌써 2년이 넘었다. 하루도 빠짐없이 아침에 문안과 힘을 실어주는 메시지를 받았다.  오늘도 그분한테서 “좋은 아침입니다! 같이 걸어줄 누군가가 있다는것 그것처럼 우리 삶에 따스한것은 없다”라는 아침문안을 기쁘게 받았다. 한결같은 그분의 마음에 감사한 나의 심정이다.  이처럼 하루도 빠짐없이 문안의 메시지를 보낸다는것은 정말 쉬우면서도 쉽지않는 행동이다.  이분은 아침문안메시지를 모멘트에 올리는 것이 아니라  1대1로 보내주었기에 받는 사람 립장에서는 나만 받는 아침문안으로 간주되여 더 소중한 마음으로 읽어보게 되는 것이다. 그리고 매일같이 정성담아 아침메시지를 보내주는 것을 견지해간다는 것이 참으로 쉬운 일이 아닌데 그 분이 매일 변함없이  저한테 보내는 문안메시지는  받는 저의 립장에서는 놀랍고 존경하게 된다.

 

아침문안메시지는 화려한 색상의 꽃을 밑바탕으로 문안을 보내려는 사람의 마음을 담은 글로 예쁘게 장식되여있다.


“해피모닝! 아침에 일어나면 꼭 안부하고 싶은 사람이 바로 당신입니다. 은혜와 축복이 넘치는 아름다운 하루되시길!”

“또 하루의 시작입니다. 힘든 요즘 건강잃지않도록 잘 챙기시구요. 그래도 마음만은 화창한 봄날로 멋진 하루되세요!”

 이처럼 아침메시지는 주로 건강과 행복, 사랑을 기원하는 축복의 마음을 전해준다. 그분한테로부터 매일 받는 아침문안이 나에게 그토록 인상깊게 남는 것은 그전에 겪어본적이 없는 기분좋은 체험이기 때문이였다.  우리 민족은 일반적으로 새해를 맞으며 서로 축복과 바램을 주고 받거나 특수한 기념일에 어른으로부터 미래가 창창하기를 바라는 말씀을 듣는 등 문화는 있지만 매일 희망과 사랑. 긍정의 메시지를 보내주는 문화는 거의 없었던걸로 알고 있다.  

 

하루의 새출발을 시작할 무렵에  건강, 행복, 사랑을 기원하는 예쁜 아침메시지를 받아 읽고 나면 마음속으로 저도 모르게 오늘 하루를 더 건강하게, 더 즐겁게, 더 의미있게 보내야겠다는 생각을 갖게 되였다.

 건강, 행복, 사랑, 기쁨 등 사회의 보편적 가치는 우리가 매일을 살면서 마음으로, 언어로, 행동으로 만들어가야 하는 것이라고 본다.
 

“진정한 영웅은 생활의 험난과 시련을 겪으면서도 여전히 생활을 사랑하는 사람이다.”라는 말이 있다. 행복을 얻으려면 넒은 마음으로 평범한 일상생활에서 오는 많은 번뇌, 불쾌한 감정들은 치유하고 받아드리고 정리해야 한다.  이는 자신의 내심수양과 외부에서 오는 힘을 주는 긍정적인 격려의 조합이라고 본다.

 

매일 아침 일찍 저의 핸드폰으로 어김없이 날아오는 아침문안은 지인들이 저한테 내가 이 세상을  건강하고 행복하게 살아갈수있는 것은 수많은 고마운 사람들의 덕분이라는 것을 깨우쳐주었다.  

 

제가 넓은 마음을 갖고 배려의 마음으로 살라고 격려하는 것만 같아 참으로 고맙고 감사하였다. 

 

서로의 공유가 서로한테 도움이 된것이다.